우리 부산교사노조는
이런 일들을 하고 있습니다.

언론속 노조

연맹

`서이초 사건` 후 첫 스승의날…제도 보완 요구 여전 (2024-05-18)

연맹

스승의 날 앞둔 교사들,84%가 "정치기본권 보장해달라" (2024-05-14)

연맹

교사들 "교권보호 개선된 것 없다" 교육정책에 `F학점` (2024-05-09)

연맹

[인터뷰] MBC가 만난 사람- 박광식 울산교사노조 위원장 (2024-04-29)

연맹

[세계일보 인터뷰] 민주당 백승아 당선자 "교사가 이동학대로 무고당하지 않도록" (2024-04-25)

연맹

전북교사노조 "군산 무녀도초 교사 순직 인정해야" (2024-04-17)

연맹

체험학습 중 사고로 학생 사망···교사들 “인솔 교사 기소 부당” (2024-04-16)

연맹

울산교사노조 사무실 이전 개소 "교사 권리 보호에 앞장" (2024-04-15)

연맹

[4·10 총선] 교사 2명 등 교육계 3명 입성…`교권 보호` 목소리 낼 듯 (2024-04-11)

연맹

학교폭력전담조사관제 한 달... (2024-04-09)

연맹

공무원·교사 단체 "연금특위, 일방적인 공무원연금 동결 논의 철회해야" (2024-04-02)

연맹

교원단체 `총선 어젠다` 모아보니…"교권 보호" 한목소리 (2024-04-01)

연맹

공무원 교사 정치기본권 , 정당과 총선 후보들의 생각은? (2024-03-28)

연맹

AI교과서 도입 코앞인데…"디지털기기 보수 어렵고 과몰입 우려" (2024-03-27)

연맹

“교사 경험 살려 공교육 회복…서이초특별법 1호 공약으로” (2024-03-22)

연맹

교육정책 교사노조, 교직수당 35만원 등 공무원수당 인상 요구 (2024-03-21)

연맹

[EBS 방송] 총선 브리핑] 교원단체들 "교사 교육활동 보장, 다음 국회서 꼭" (2024-03-20)

연맹

교사노조연맹과 전교조 "교육활동·정치기본권 보장" 총선 제안 (2024-03-20)






부산교사들을 위한 부산교사노동조합
대표자 : 김한나   고유번호: 135-82-94402     주소 : 부산시 연제구 고분로31번길25, 5층   
일반문의: 010-5119-1144   교권상담 : 010-9171-1145   이메일 : bstu2020@naver.com    
Copyright © 부산교사노동조합 All right reserved.